롯데건설과 협력사의 지속적인 공동 성장 발전을 위해 마련
우수 협력사, 제안활동 우수협력사, 우수안전협력사 등 시상

롯데건설은 29일 오전 10시 30분부터 잠실 롯데호텔월드에서 우수 및 주요 협력사 대표이사를 초청해 ‘베스트 파트너스 컨퍼런스 (Best Partners Conference)’를 개최했다.

건설산업 위기 극복을 위한 상생협력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계획된 이번 행사에서는 협력사 정기 평가를 통해 선정된 태영건업㈜ 등 50개사에 ‘우수 협력사’ 시상과 조달사이트를 통해 원가절감 방안 및 신기술 등 활발한 제안활동을 펼친 삼학㈜에 ‘제안활동 우수협력사’ 시상을 실시했다.

또 안전보검방침을 성실히 이행하고 재해예방에 기여한 강남건설㈜ 등 4개사에 ‘우수안전협력사’시상을 했다.
롯데건설 박창규 대표이사는 격려사를 통해 “경쟁기업과 차별화된 전략으로 미래를 제시하는 지혜로운 기업으로 조화롭게 발전해 나갈 수 있도록 힘차게 노력해 나가자”며 “한차원 더 높은 진실된 동반자 관계를 바탕으로 롯데건설과 협력사가 베스트 파트너가 될 수 있도록 서로 하나된 마음으로 이해하고 배려하자”고 말했다.

한편, 롯데건설은 지속적이고 중장기적인 협력사 지원 및 육성을 위해 우수 협력사 CEO 해외연수와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온/오프라인 교육을 운영하고 있고 공기단축 및 원가절감에 기여한 성과에 대해 현금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성과공유제를 시행하고 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