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건설의 더샾 모바일 웹사이트 주소 m.thesharp.co.kr
관심고객등록, 고객센터 전화바로걸기, 바탕화면 받기 등 가능


포스코건설이 건설업계 최초로 모바일 웹사이트 서비스를 선보인다. 이에 따라 아파트에 대한 정보를 시간과 공간에 제약받지 않고 언제 어디서나 쉽게 접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포스코건설(사장 정동화)은 26일 포스코건설의 ‘더샵(the#)’ 모바일 웹사이트를 오는 30일 오픈한다고 밝혔다.

포스코건설의 더샾(the#) 모바일 웹사이트는 m.thesharp.co.kr로 아이폰, 옴니아 등 인터넷접속이 가능한 모든 휴대폰에서 사용 가능하다.

모바일웹은 인터넷상의 홈페이지(www.thesharp.co.kr)를 그대로 유지하면서 모바일전용 웹사이트 사용자에게만 관심고객 등록, 고객센터 전화 바로걸기, 팩스번호 SMS받기, 바탕화면 받기 등의 특화된 기능이 제공된다.

포스코건설 김철수 마케팅담당 상무는 “고객과의 커뮤니케이션 환경이 모바일 쪽으로 빠르게 이동하고 있다는 점에서 모바일 서비스는 선택이 아닌 필수요소가 됐다”며 “스마트폰 보급이 확산되고 있는 만큼 시대의 트렌드 변화에 앞서 나갈 수 있도록 발전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포스코건설은 이번 모바일 웹사이트 개설이 건설업계에도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모바일을 활용하면 관련 정보를 현장에서 직접 확인할 수 있어 고객이 의사 결정을 하는 데 많은 도움을 줄 수 있다”며 “아파트 분양에서 정보의 신뢰성과 신속성이 매우 중요한 만큼 앞으로 많은 건설사들이 모바일 마케팅에 뛰어들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