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학운동의 공식 명칭은 'GS건설과 함께하는 I Start 운동’
초·중·고 1만2,000명 잎새방송 온라인 수강권, 교재 무상 제공

GS건설이 저소득층 자녀들의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8억원의 장학성금을 기탁한다.

GS건설(대표이사 이휘성)은 인천광역시인터넷교육방송 ’잎새방송‘(회장 서한샘), (사)한국청소년보호연맹(총재 장동근)과 함께 인천지역의 초·중·고생 1만2,000명을 대상으로 무상 장학교육운동을 본격적으로 전개하게 됐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장학운동의 공식 명칭은 ‘GS건설과 함께하는 I Start 운동’으로 GS건설은 한국청소년보호연맹에 8억원의 장학성금을 지정기탁한다.
기탁된 성금으로 인천광역시인터넷교육방송이 서비스중인 잎새방송 인터넷강의와 학년별 전학기 학습교재를 초․중․고 각각 4000명씩 총 1만2,000명에게 1년간 무상으로 장학교육을 실시하게 된다.

고등학생에게는 잎새방송 1년 수강권과 사이버 멘토링 관리학습 시스템이, 초․중등학생에게는 잎새방송 1년 수강권과 전학기 학습교재가 제공된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