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닷컴] 패션가발업체 ‘씨크릿우먼’이 롯데백화점 강남점에 30번째 매장을 열었다.씨크릿우먼은 사양 품목인 가발에 기능성과 트렌드 등을 접목한 패션 아이템으로 판매하고 있다.가격은 20만~100만원선이다.매장에 배치된 퍼스널 헤어쇼퍼(가발 전문가)가 구입한 제품의 퍼머·염색 등 부가 서비스를 무료 제공한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