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가의 연 5% 해당 금액..2010년~2011년 2년간 보장
중도금 무이자 융자도 준공 후 약 1년까지 유예해줄 계획


포스코건설(사장 정동화)은 인천 송도국제업무단지 D1~4 블록에 위치한 스트리트형 상업시설 커낼워크에 대해 ‘임대료 보장제’를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임대료 보장제는 부가세를 제외한 분양가의 연 5%에 해당하는 금액을 2010~2011년, 2년 동안 시행사(송도국제도시개발유한회사, NSIC)가 확정 지급해주는 제도로 송도국제업무단지에서 가장 먼저 조성되는 대형 쇼핑몰인 ‘커낼워크’의 조기 활성화를 위해 도입됐다.

이는 상가 입점 초기에 시행사가 임대료를 대납해줌으로써 분양계약자와 임차인간 기대 임대료 격차를 해소하고 시행사와 분양계약자가 임차인 유치에 대한 협력체계를 구축해 조기에 상권을 활성화하기 위한 것이다.
특히 이 제도를 실시함에 따라 패션, 외식, 문화 등 다양한 컨셉으로 계획된 커낼워크 각 블록의 특성을 살릴 수 있게 됐다.

포스코건설 관계자는 “커낼워크가 활성화돼야 향후 계획 중인 상업시설도 원활히 공급이 가능한 만큼 상권 활성화 부분에 있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말했다.

이 밖에 중도금 무이자 융자를 준공 후 약 1년까지 유예해주며, 입점 후 다양한 이벤트도 지원해 줄 예정이다.

한편, 지상 1~2층, 면적 49~345㎡로 총 340여 개 점포로 구성되어 있는 커낼워크 상업시설은 길이 740m의 대형 스트리트형 쇼핑몰로서, 스트리트 중앙에 길이 540m 규모의 인공수로가 설치되는 등 독특하고 이국적인 형태로 조성된다. 송도 커낼워크 상업시설은 지난 10월말 준공됐다.

한경닷컴 이유선 기자 yur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