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겸 연기자 이승기가 18일 디지털싱글 '결혼해줄래'를 발표하고 하반기 가요계 활동에 시동을 걸었다.



'결혼해줄래'는 '하기 힘든 말'과 '입모양' 등으로 이승기와 호흡을 맞췄던 작곡가 김도훈이 만든 밝고 경쾌한 곡이다. 데뷔 이후 발라드곡만 불러왔던 이승기의 색다른 변신이 기대된다.



특히 '사랑하는 사람을 닮은 아이를 낳고 평생 함께 살고 싶다'는 가사는 이승기가 출연하고 있는 SBS 드라마 '찬란한 유산'에서 고은성(한효주 분)에게 사랑을 시작한 선우환의 모습과 겹쳐 눈길을 끈다.



이승기는 현재 KBS2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2일'과 SBS특별기획주말드라마 '찬란한 유산'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뉴스팀 김시은 기자 showtim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