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윤하가 소녀시대 'Gee'를 R&B 버전으로 열창해 화제다.



6일 방송되는 MBC '음악여행 라라라'의 언플러그드 특집에 첫번째 게스트로 출연해 댄스곡 소녀시대 'Gee'를 자신만의 스타일로 소화해 냈다.



R&B 버전으로 재해석한 윤하의 'Gee'가 어떤 모습일지 벌써 많은 이들이 궁금해 하고 있다.



이외에도 윤하는 이소라의 '청혼'도 보사노바 느낌으로 편곡해 차별화 된 무대를 선보였다. 요즘 들어 째즈가 좋아진다는 윤하는 기존의 곡으로 전혀 다른 느낌을 낼 수 있다는 점에 만족감을 나타냈다.



'음악여행 라라라' MC 김창완은 "윤하는 어린 나이에도 여러 가지 장르를 완벽히 소화한다"며 극찬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윤하는 최근 3집을 발표해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다.


뉴스팀 김유경 기자 you5201@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