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수 크라운제이의 ‘Too Much’(투 머치) 돌풍이 거세다.

MBC ‘일요일 일요일 밤에’의 ‘우리결혼했어요’에서 ‘로맨틱 가이’로 최고의 주가를 올린 크라운제이가 선보인 디지털 싱글 타이틀곡 ‘Too Much’가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하지 않았음에도 불구하고 큰 인기몰이를 하고 있는 것.

‘Too Much’는 음원 발매 즉시 싸이월드 뮤직 실시간 차트 1위를 차지했으며, 6월 첫째 주 네이트 폰보드 HOT 100 컬러링 차트 1위, 온라인 음원 사이트 뮤즈 주간차트 1위 등을 석권했다.

또한 그외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도 상위권을 차지하며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지난 2006년 3월 데뷔앨범 'One & Only'(원 앤 온리) 로 가요계에 데뷔한 크라운제이는 이로써 데뷔 2년 여만에 처음으로 가요차트 정상을 차지하게 된 셈.

'Too Much'는 '우리결혼했어요’에서 파트너 서인영에게 바치는 크라운제이의 자작곡으로, 정규 2집 앨범 수록곡 'Talk to me’(토크 투 미) 의 두 번째 버전으로 제작됐다.

'Too Much'는 현 미국 음반시장에서 최신 유행하고 있는 A타운 사우스 비트를 사용, 힙합과 일렉트로닉 사운드를 접목시켜 한국정서에 맞게 크라운제이만의 스타일로 재탄생시켰으며, 누구나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미디엄 템포의 송 멜로디에는 서인영의 목소리가 담겨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김명신 기자 sin@hankyung.com






▶ [화보] 핫팬츠 입은 아이유, '깜찍발랄…자꾸자꾸 눈길이…'
▶ [화보] 씨스타, '건강미 넘치는 섹시 라인'
▶ [화보] 이해인, '망사 사이로 보일 듯! 말 듯!'
▶ [화보] 남규리, 가려지지 않는 순백의 섹시미
▶ [화보] '초미니' 가희, 앞뒤 완벽 '빛나는 몸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