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그룹 FT아일랜드의 멤버 이재진의 친누나가 현재 최고의 인기를 누리고 있는 SBS수목드라마 '온에어'에 출연중인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온에어'에서 톱스타 오승아(김하늘 분)의 코디네이터가 바로 이재진의 친 누나인 이채원이었던 것.

이채원은 본명인 이재경으로 패션모델 활동을 하다 최근 이름을 '이채원'으로 바꿔 연기자로 활동 중이다.

또한 이채경은 FT아일랜드 이재진의 인기를 의식해 일부러 이재진과 혈연관계임을 비밀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FT아일랜드는 드라마 '온에어'의 주제곡인 '한가지 말'을 부르기도해 남매가 한 드라마에서 같이 작업을 해 더욱 눈길을 끌고 있다.



'이재진-이채원' 남매의 활약은 대표 연예계 남매로 꼽히는 '김태희-이완', '엄정화-엄태웅'에 이은 기대주로 떠오르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