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대 출신 가수 겸 배우 김정훈이 일본 후지TV의 퀴즈 프로그램에 한국대표로 참가해 '퀴즈왕'에 등극했다.

지난 27일 김정훈은 일본 후지TV '타케시의 코마네치 대학 수학과'에 출연해 1위를 차지하는 영광을 안았다.

이날 1위를 한 김정훈은 퀴즈에 참가한 전체 출연자중 독보적인 성적을 내며 우승해 탄성을 자아내게 만들었다.

이날 방송된 퀴즈프로그램에는 쟁쟁한 실력의 경쟁자들이 참가해 눈길을 끌고 있다. 현재 일본에서 유학생활을 하고 있는 미국, 아프리카 베닌 공화국 대표 두 명과 동경대 재학생 두 명, 영화감독 키타노 타케시 등이 출연, 김정훈과 수학문제 풀기 대결에 나섰다.

김정훈은 제시된 수학문제를 막힘없이 풀었다. 아쉽게도 마지막 문제의 정답을 맞추지는 못했지만 김정훈은 독특한 풀이방식을 선보이며 80점의 가산점을 받아 동률을 이뤘던 타케시 감독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

그룹 UN으로 연예계에 처음 데뷔할 당시에도 김정훈은 서울대학교 치의예과 재학 중이라는 사실로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 포털사이트의 소개란에는 김정훈의 특기로 물리, 화학, 수학인 것으로 전해졌다.

김정훈은 윤은혜와 함께 출연한 '궁'으로 스타덤에 올라 연기자로서의 활동에도 주목을 받고있으며 김정훈은 중국, 일본 등지에서 2008년 초 방송될 예정인 한ㆍ중 합작드라마 '연애병법'에도 출연해 한류스타로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