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킨전문 패스트푸드 체인점인 "비비큐(BBQ)"가 100호점을 돌파했다.

미원의 계열사인 (주)제너시스는 주로 아파트상가나 주택밀집지역을 중심으
로 체인점을 확대, 서울 강동구 길동에 비비큐 100호점을 개점했다고 30일
밝혔다.

제너시스 채수호전무는 "비비큐는 다양한 메뉴와 대형 치킨점과 유사한 인
테리어로 건전한 외식공간을 만드는데 신경을 썼다"며 "지금과 같은 속도라
면 올 연말까지 600호점 오픈이 가능하다"고 말했다.

제너시스는 30년동안 닭고기 생산을 해온 미원마니커가 외식사업을 강화하
기 위해 따로 분리된 업체로 지난해 11월 경기도 전곡에 비비큐 1호점을 개
점했다. < 손성태기자 >


(한국경제신문 1996년 7월 1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