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정부, 지방자치단체 및 정부투자기관등 43개 공공기관이 세운 올해의
중소기업 제품(공사용역 포함) 구매계획액이 작년보다 10.6% 증가한 19조8
천1백50억원으로 확정됐다.

이에따라 전체 공공기관이 올해 구매할 제품중 중소기업제품이 차지하는
비중(액수기준)은 59.7%로 작년보다 4.3%포인트 높아졌다.

통산부는 이같은 내용이 담긴 "95년도 중소기업제품 구매계획안"을 30일
열린 국무회의의 의결을 거쳐 확정했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5월 31일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